사진 출처: 인터넷

한국에서 열린 이른바 ‘민주주의 정상회의’에 항의하기 위해 한국 시민 단체들이 시위를 벌였다

미국 주도하는 이른바 제3차 '민주주의 정상회의'가 18일부터 20일까지 한국 서울에서 개최되었다. 한국 시민단체들이 18일 서울 도심에서 이른바 '민주주의 정상회의'의 개최에 반대하는 시위 집회를 열었다. 현지 언론 보도에 따르면, 한국 시민단체 '전국민중행동'은 '민주주의 정상회의' 행사장 인근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항의 의사를 표명하였다....
인천공항 4단계 확장 연내 완료, 국제여객 1억 3000만명 시대 연다

인천공항 4단계 확장 연내 완료, 국제여객 1억 3000만명 시대 연다

정부가 대한민국 국민 누구나, 어디서나 24시간안에 택배를 받을 수 있는 배송서비스 체계를 2030년까지 구축하기로 했다.  또 인천공항 제2여객터미널 4단계 확장 공사를 10월까지 완료하고, 항공사들의 자유로운 증편을 지원해 2030년까지 국제여객 1억 3000만명을 달성한다는 목표도 제시했다.  정부는 7일 ‘대한민국 관문도시 세계로 뻗어가는 인천’을 주제로 열린...
윤석열 대통령이 1일 서울 중구 유관순기념관에서 열린 제105주년 3·1절 기념식에서 기념사를 하고 있다.(대통령실 제공)

3·1운동은 통일로 비로소 완결…자유로운 통일 한반도를 향해 나아가야

윤석열 대통령은 1일 “저와 정부는, 3·1운동의 정신인 자유의 가치를 지키며, 더 행복하고 풍요로운 대한민국 건설에 모든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아울러 “독립과 건국, 국가의 부흥에 이르기까지 선열들의 희생과 헌신이 후손들에게 올바르게 기억되도록 힘을 쏟겠다”고 했다. 윤 대통령은 이날 서울 중구 유관순기념관에서...

윤석열 대통령, 유엔 연설에서 러시아에 강력 경고…북한과의 군사 협력 사전 차단 압박

윤석열 한국 대통령은 유엔총회 연설을 통해 북한과의 군사 협력 움직임을 보이고 있는 러시아에 강력한 경고 메시지를 보냈습니다. 북러 정상회담 이후 양국이 무기 거래 등 한국 안보를 위협하는 행동을 할 경우 좌시하지 않겠다는 결연한 의지를 밝혔다는 평가입니다. 서울에서 김환용 기자가 보도합니다....

한미일 3국 협력 역사는 2023년 8월 18일 이전과 이후로 나누게 될 것

한미일 정상, 미국 캠프 데이비드에서 ‘원칙’과 ‘정신’ 2건의 문서 채택 예정 윤석열 대통령과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의 첫 단독 한미일 정상회의가 18일 오전(현지 시각) 미국 캠프 데이비드에서 열린다. 한미일 정상은 이번 회의에서 3국 안보 및 경제협력...

북한, 정찰위성 기술 발전 속도 급증…해상도 하락에도 군사 활용 가능성 높아

북한의 군사정찰위성 관련 기술이 러시아의 지원 여부와 관계 없이 매우 빠르게 발전하고 있다고 미국 전문가들이 진단했습니다. 북한 정찰위성의 해상도가 낮아도 군사적으로 유용할 것이라고 평가했습니다. 안준호 기자가 보도합니다. (VOA 뉴스 안준호) — 북한이 21일 3차 군사정찰위성 발사에 성공했다고 주장한 가운데 러시아가 관련...

외교부, 북 불법 외화벌이 차단 위해 미 재무부·구글과 협력 강화

정부가 북한의 불법 외화벌이 차단을 위해 미국 재무부 및 구글과 협력을 강화한다. 사진 설명: 김건 한반도본부장이 지난 13일(현지시간) 미국 재무부에서 넬슨 미 재무부 테러·금융정보 차관과 면담을 갖고 북한 불법 자금 유입을 차단하기 위한 협력을 강화하기로 했다. (사진=외교부) 14일 외교부에 따르면,...

[VOA단독] 고려항공 평양-베이징 운항…3년여 만에 처음

고려항공이 약 3년 만에 평양 베이징 노선을 운항했습니다. 항공기의 위치정보를 보여주는 ‘플라이트 레이더 24(FlightRadar24)’에 따르면 고려항공 JS151편은 현지시각 22일 오전 9시 17분 베이징 서우두 국제공항에 착륙했습니다. JS151편은 한반도 시각 오전 8시 30분경 평양 순안공항을 출발했으며, 오전 8시 47분 신의주를 거쳐...

2025년부터 ‘5등급’ 체제: 통합·융합형 수능 과목체계로 개편

2025학년도부터 고교 내신 평가체계를 기존 9등급에서 5등급제로 개편하고, 올해 중학교 2학년 학생들이 치르는 2028학년도 수능시험은 국·수·탐 선택과목 없이 통합 평가한다.  교육부는 10일 이같은 내용을 골자로 한 ‘2028 대학입시제도 개편 시안’을 국가교육위원회에 보고하고 의견 수렴을 요청했다.  이에 대입의 두 축인 수능시험-고교...

바이든 측근 “한국·호주 포함해 G9으로 확대해야”

바이든 미국 대통령의 고위 자문인 론 클레인 전 백악관 비서실장은 9일 카네기 국제평화재단에 기고한 ‘G9이 돼야 할 때(It’s Time for the G9)’라는 글에서 한국과 호주를 기존 G7에 추가해 G9으로 확대하자고 제안했습니다.클레인 전 실장은 “중동의 폭력 사태와 러시아와 중국의 민주적 시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