덜 짠맛, 덜 단맛을 즐기는 방법의 비법은 무엇일까요?

‘덜 짠맛, 덜 단맛을 즐기는 방법’의 비법은 무엇일까요? 단맛과 짠맛은 음식의 맛을 내는 데 가장 흔히 쓰이는 맛이지만, 과다하게 섭취하면 비만, 당뇨병, 고혈압 등 다양한 질병의 원인이 될 수 있습니다. 그렇다고 해서 맛있는 음식을 포기해야 하는 것은 아닙니다. 신맛, 감칠맛, 매운맛을 적절하게 활용하면 소금이나 설탕을 줄여도 맛있고 건강한 식사를 즐길 수 있습니다.

신맛은 새콤한 맛으로 입맛을 돋우고 소화를 돕습니다. 식초나 레몬즙을 요리에 사용하면 신맛이 나는데, 이것들은 비타민 C가 풍부하고 항산화 작용을 합니다. 해산물 요리, 샐러드, 채소 무침, 미역냉국이나 오이냉국에 식초를 사용하면 음식의 풍미를 높이면서도 건강한 식사가 가능합니다.

감칠맛은 단백질이 분해되어 나오는 아미노산 중 하나인 글루탐산의 맛입니다. 감칠맛은 음식의 깊이와 복합성을 높여줍니다. 다시마, 멸치, 건새우, 표고버섯 등에 감칠맛이 풍부하게 들어 있습니다. 이런 식재료를 국이나 찌개에 넣으면 소금이나 간장, 된장을 적게 넣어도 감칠맛이 나는 맛있고 건강한 국물을 만들 수 있습니다.

매운맛은 혀에 자극을 주는 맛으로, 도파민이라는 쾌감물질을 분비합니다. 매운맛은 고춧가루, 후춧가루, 파, 마늘, 생강, 양파 등으로 낼 수 있습니다. 이런 양념들은 비타민, 미네랄, 식이섬유 등 영양소가 풍부하고 혈관 건강과 면역력에 좋습니다. 그러나 매운 음식을 과도하게 섭취하면 위 점막을 자극하거나 소화불량을 일으킬 수 있으므로 주의해야 합니다.

단맛과 짠맛을 줄이는 것은 쉽지 않습니다. 하지만 신맛, 감칠맛, 매운맛을 잘 활용하면 단짠 중독에서 벗어날 수 있습니다. 단짠보다 더 건강하고 다양한 맛을 즐겨보세요.

저자 소개 Intern Editor

가장 권장되는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